($product_no}
닫기
상단이동
하단이동
현재 위치
HOME > KNIT/CARDIGAN > 니트

버틀 반팔 울 니트

어디든 코디가 찰떡처럼 돼요!

상품 옵션
적립금
200원
판매가격
25,800원
색상

      총 상품 금액 0


      OVERSEAS DELIVERY
      BUY NOW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DETAILS


      단품으로도, 레이어드템으로도 

      활용도 만점인 라운드넥 반팔 니트예요:)


      입었을때 실루엣 자체만으로

      여성스러움 뿜뿜한- 분위기를 보여주더라구요


      과하지 않은 퍼프소매로

      감추고 싶은 군살까지 자연스럽게 커버해주고,

      소매 마무리까지 라인이 단아하게 떨어져서

      전체적으로 차분한 느낌이에요 


      타이트하지 않은 아주 베이직한 핏이라

      코디 걱정없이 데일리하게 입기 좋아요


      네크라인은 랍빠 처리로 쫀쫀하게 잡아줘서

      쉽게 늘어짐 없이 안정감있게 착용하실 수 있구요


      기장감은 너무 길지도 짧지도 않아서

      저는 세림모델처럼 하의류에 넣지 않고

      자연스럽게 두는게 더 부드러워 보여서 예쁜 것 같아요^^


      아크릴 50%, 나일론 45%, 울/모 5% 혼용률로

      터칭감 정말 좋습니다ㅎㅎ


      울 함유라서 부담스러워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두께감 딱 적당하구요, 까슬거림 없어요ㅎㅎ


      촉감도 부드럽고 신축성도 좋아서 

      비침이 있는 밝은 컬러 제외하면

      단독으로도 편하게 입으실 거예요^^


      컬러는 블랙, 베이지, 소라, 아이보리

      총 4가지이구요 


      특히 소라색은 페이스 밝혀주는 화사한 톤이라

      이번 봄시즌 코디로 강력 추천드릴게요~!


      프리 원사이즈로 44~66분들까지 추천드립니다!



      -


      세림모델 사이즈

      의 평소 55size & 하의 Ssize 착용 │ 키167cm  │ 골격이 있는 55size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 섬네일
      마이 블랙 트위드 자켓
      [S/M 두사이즈]
      두고두고 오래 입을수 있는
      나만의 트위드자켓을 위해
      합리적인 가격&좋은 퀄리티로
      마지아가 준비했어요!
      79,000원


      상품 섬네일
      베스트 5부데님 스커트
      (리싸이클 소재)
      재진행요청 정말 많았어요!
      후기가 보여주는 만족도!
      누가입어도 베스트 핏!
      부담없는 5부 기장감
      38,800원


      상품 섬네일
      체다 니트 가디건
      세련된 트위드 버튼으로
      더 고급스럽게 포인트!
      28,000원

      상품 섬네일
      라운딩 청키 로퍼
      요즘은 로퍼가 인기!
      36,000원


      선택한 상품을장바구니에 담기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QnA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
      김서하
      2023/05/21
      2
      1
      마지아룩
      2023/05/22
      0
      1. 1

      비밀번호 확인 닫기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