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duct_no}
닫기
상단이동
하단이동
현재 위치
HOME > TOP > 티셔츠

애니멀 반팔티

탄탄한 면소재에
깔끔한 프린팅까지
베이직한 사이즈로
편하게 입어주세요!

상품 옵션
판매가격
31,600원 28,130
색상

      총 상품 금액 0


      OVERSEAS DELIVERY
      BUY NOW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

      *

      아이보리


      오후 3시 이전 단독주문완료시 당일발송!



      DETAILS


      트위드 자켓을 입을 때도, 기본 가디건을 입더라도

      이렇게 포인트가 있는 티를 이너로 입어주는게

      훨씬 더 센스있는 코디가 되잖아요~


      봄이되면 다양한 자켓 종류를 입다보니깐

      이너도 많이 필요한데요,

      일단은 예쁜 레터링티가 제일 시급한 아이템이에요


      벨벳 느낌이 나는 본딩 레터링 디테일로

      티셔츠지만 퀼리티 돋보입니다

      일반 레터링 프린팅이 아니라 디테일은

      실물이 훨씬 예쁜데 사진으로 잘 안 보이네요ㅜㅜ


      코튼 100이라 티의 원단 자체도 굉장히 좋아요

      탄탄하고 짱짱한 원단이면서

      몸에 들러붙지 않고 쾌적하게 닿는 터치감


      만져보시면 소재감 부드럽고 적당히 톡톡한 원단이라

      은근 힘이 있어서 핏도 예쁘게 잘 떨어져요~


      넥 뒤쪽 바이어스 마감으로 

      착용감도 편안하구요


      기본티 하나를 입더라도 좋은 티셔츠를

      입어주시는게 좋지 않을까요ㅎㅎ


      마지아 언니 키 164기준으로 힙 반정도 덮어주고

      사이즈는 적당히 넉넉했어요^^

      하의 안에 넣어 입기도 좋은 기장감이구요


      후들거리지 않아서 더 좋았는데

      사파리 같은 여유핏 아우터는 물론이고

      트위드 자켓처럼 딱 맞는 아우터에도

      수월하게 잘 들어가는 스타일이라

      이너로 활용하기 제격입니다ㅎㅎ

      핏 감까지 레이어드하기 딱 좋으실 거예요


      모던한 무지티보다 색다른 포인트의 상의를

      매치하고 싶은 분들께 꼭 추천이요^^


      편한 프리사이즈고, 55-66 체형이 입었을 때

      바디 부분, 소매 부분 여유있게 떨어지는 핏으로

      단독으로도 부담없고 이너로 입더라도 

      벙벙하지 않는 단정한 여유핏이에요




      각자 체형이 다르니 구매하시기 전

      반드시 하단의 사이즈 정보 참고해 주세요!



      -


      마지아언니 사이즈

      상의 평소55size & 하의 Ssize 착용 │ 키164cm  │바스트가 있는 55size


      세림모델 사이즈

      상의 평소 55size & 하의 Ssize 착용 │ 키167cm  │ 골격이 있는 55size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 섬네일
      보카피그 배기 팬츠
      [S,M,L]
      피그먼트 워싱 컬러로 더욱 고급스러운,
      마지아룩에서만 볼 수 있는 인증된 배기핏의
      자주 꺼내 입게 될 배기 팬츠!!
      42,000원


      선택한 상품을장바구니에 담기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