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duct_no}
닫기
상단이동
하단이동
현재 위치
HOME > TOP > 후드/맨투맨티

러블 카라 니트맨투맨

누빔카라&러플소매
니팅터칭감의 소재

상품 옵션
판매가격
39,800원 31,840
색상

      총 상품 금액 0


      OVERSEAS DELIVERY
      BUY NOW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DETAILS


      와이드한 세일러 카라로 얼굴을 화사하게 

      돋보여주는 사랑스러운 디자인으로 여성스럽게 

      착용하기 좋은 맨투맨이에요


      넥라인부터 어깨라인까지 포근하게 덮어주기 때문에 

      평소 어깨가 살짝 있으신 분들은 커버 효과를 

      받아보실 수 있어 추천드리고 싶은 아이템인데요


      적당한 여유감이 있는 핏 감으로 부해 보임 없이 

      차분하고 단정한 느낌으로 베이직하게 착용 가능하며,

      카라를 포함해 소매 끝부분에도 프릴 소매를 더해줘서

      밋밋하지 않게 좀 더 여성스러운 무드로^^


      폴리75% 레이온20% 스판5% 혼용률.

      바디부분은 보송한 니트지 소재에요!

      일반적인 코튼소재에 기모안감 아니구요,

      조금 더 따뜻해 보이는 느낌을 주기위해서 

      니트지 소재를 사용했습니다^^

      맨투맨 디자인이지만 블라우스 느낌도 강해서

      심플한 하의에 매치만 해줘도 특별해 보이구요


      카라부부은 퀼팅 소재로 제작했는데요,

      옷만 둥둥떠보이지 않고 핏도 맨투맨과 잘 어우러져

      차분하고 귀엽고 단정해 보여요ㅎㅎ

      거기에 크기도 큼직막해서 단품으로 입어도

      분위기 확 살아보입니다!


      처음에 봤을 때는 너무 유치한가..? 싶었는데

      입었을 때 훨씬 더 예뻐요ㅎㅎ


      연말룩으로도 강추! 

      저희처럼 노카라 아우터에 카라를 슥 빼서

      입으시면 또 다른 느낌으로 연출하실 수 있구요

      소장하시면 다양한 룩으로 활용도 좋으실 거예요


      총기장 골반 가려주는 기장과 소매길이는 

      손등 가려주는 기장으로 차분하고 길게 떨어지구요


      정66까지 추천드립니다

      진짜 단순한 디자인인데 카라 하나로 분위기가

      확 살아서 정말 예뻐요^^



      -


      세림모델 사이즈

      상의 평소 55size & 하의 Ssize 착용 │ 키167cm  │ 골격이 있는 55size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 섬네일
      인생 데님
      (뉴 부츠컷 그레이진 기모ver.)
      22"뉴버전 출시후 폭팔적인기!
      기모안감으로 겨울에도 따듯하게
      누구도 흉내낼수 없는 부츠컷라인
      45,000원



      선택한 상품을장바구니에 담기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QnA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
      은주
      2023/01/17
      7
      3
      마지아룩
      2023/01/18
      3
      2
      승희
      2023/01/05
      2
      1
      마지아룩
      2023/01/05
      1
      1. 1

      비밀번호 확인 닫기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