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duct_no}
닫기
상단이동
하단이동
현재 위치
HOME > SHIRT&BLOUSE > 블라우스

플러쉬 핀턱 블라우스

데일리룩은 물론
출근룩으로도 손색없는
깔끔하고,여성스러운
코튼 블라우스

상품 옵션
판매가격
43,000원 40,850
색상

      총 상품 금액 0


      OVERSEAS DELIVERY
      BUY NOW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DETAILS


      시원한 소재감, 하나만으로도 완성도 있는 디테일의

      블라우스를 소개해드려요!


      라운드 네크라인에 볼륨 소매 라인,

      시중에 흔히 볼 수 있는 디자인이지만,

      요건 심플하면서도 좀 더 특별한 느낌이 들도록

      가슴 부분과 후면 상단 부분에 다트 라인을 넣어주면서

      밑단으로 갈수록 좀 더 풍성한 라인으로

      밋밋함 없이 떨어지는 핏감이 정말 예뻤던 제품이에요.


      바스락 거리는 얇고 시원한 소재감이에요.

      흔히 바람막이 소재로 많이 쓰여지는 소재감이라

      입었을 때 정말 가벼우면서 입은듯 안입은듯,

      피부에 닿는 느낌도 부드러워 정말 기분 좋은 

      소재감이었던 것 같아요.


      얇은 소재이다보니 아무래도 소라 컬러는 

      약간의 비침이 있구요,

      스킨톤의 속옷으로 입어주시면 비침 부분은 

      괜찮으실 거예요.


      네크라인 부분 제일 첫 버튼 부분을 제외하고는

      히든 버튼으로 처리해주어 정말 깔끔한 느낌을 주는데요,

      그래서 다트 포인트 부분이 더욱 돋보여질 수 있었던 것 같아요.


      양쪽 사이드 밑단 부분은 라운드 라인으로 트임 처리를 

      해주면서 기장감도 힙을 충분히 커버해주는 

      넉넉한 길이감이라 체형 커버하기에도 정말 괜찮은!!!^^

      정말 추천드리고 싶은 블라우스에요!


      167cm의 골격이 있는 55사이즈의 세림모델이 착용 했을 때,

      전체적으로 여유감 있는 루즈한 핏감이었지만,

      크게 부한 느낌 없이 딱 예쁜 루즈한 핏감으로 입을 수 있었어요!


      44-66분들까지 추천드리구요!

      자세한 사이즈는 하단의 상세사이즈 표를 

      꼭 참고 부탁드립니다!



      -


      마지아언니 사이즈

      상의 평소55size & 하의 Ssize 착용 │ 키164cm  │바스트가 있는 55size


      세림모델 사이즈

      상의 평소 55size & 하의 Ssize 착용 │ 키167cm  │ 골격이 있는 55size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 섬네일
      에이치 레더 슬리퍼
      [리얼 소가죽]
      뉴 퀄리티의 에르 슬리퍼
      컬러감 너무 고급스러워요
      43,000원


      상품 섬네일
      소프스판 인생 슬랙스
      S/M/L
      소프 쫀쫀!
      소재&핏 어느것 하나
      놓치지 않은
      마지아핏 일자팬츠!
      인생슬렉스 핏감을
      경험해 보세요^^
      43,000원


      상품 섬네일
      필링 스트랩 힐
      31,000원


      선택한 상품을장바구니에 담기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구매 전 필독 안내
      코디아이템
      상품후기
      상품문의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